광고 / Ad

[행정중심복합도시건설청]행복도시 내 생활편의시설 증가로 정주여건 개선

btn_textview.gif

▶행복청, 생활밀착형 편의시설 조사결과 전년대비 약 15% 증가

□ 지난 한 해 동안 행정중심복합도시(이하 행복도시) 내 생활편의시설이 크게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 행정중심복합도시건설청(청장 김진숙, 이하 행복청)은 세종시, 시교육청에 등록된 행복도시 내 9개 주요 생활편의시설* 수가 2019년 12월말 기준 4,166개소로 전년 대비 15%(535개소) 증가했다고 밝혔다.
    * 병․의원, 약국, 학원, 음식점, 커피숍, 제과점, 이․미용, 부동산중개, 주유소
   
  ㅇ 행복도시 내 인구현황은 2019년말 기준 25만 1812명으로 '18년말 기준 22만 2692명 대비 13%(2만9120명)가 증가하였으므로, 이에 따라 생활 편의시설도 증가한 것으로 보인다. 
 
□ 업종별로는 ▲커피숍 30%(230→299개소) ▲이미용 24%(296→367개소) ▲학원 19%(528→629개소) ▲음식점 15%(1,514→1,739개소) ▲약국 13%(69→78개소) 순으로 증가율이 높게 나타났다.

  ㅇ 업종별 지역 분포를 살펴보면 음식점은 정부세종청사 상권 주변의  나성동(263곳)․도담동(212곳)․어진동(201곳)에 39%가 분포하였고, 커피숍은 어진동(59곳)․나성동(34곳)․도담동(17곳)에 37%의 분포를 보였다.

  ㅇ 병․의원은 종촌동(33개소), 나성동(33개소), 아름동(28개소) 순이며, 학원은 국제고와 과학예술영재학교가 위치한 아름동이 120개소, 학원 밀집지역인 새롬동이 118개소로 전년과 동일하게 높게 분포된 것으로 나타났다.

 ㅇ 지역별 증가 수는 '19년 공동주택 입주와 함께 인구 유입이 많았던 반곡동(0→86개소), 다정동(124→209개소), 보람동(361→423개소)에서 크게 늘었났다.

□ 행복청 관계자는 “인구가 증가함에 따라 생활편의시설도 안정적으로 확보되고 있으며, 앞으로도 주민들이 생활하는데 편리하도록 행복도시 정주여건을 만들어 나가는데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이 보도자료와 관련하여 보다 자세한 내용이나 취재를 원하시면
행복청 기획재정담당관실 담당자(☎ 044-200-3362)에게 연락 바랍니다.

[자료제공 :icon_logo.gif(www.korea.kr)]

0 Comments

레드박스 리본 선물상자 3종세트
칠성운영자
스테이플건 타카 FINDER 3 in 1 타카건 다기능 타카건
칠성운영자
HGBD 미니프라 빌드 다이버즈 그레이트 쇼크 건담
칠성운영자
사무실 문서 자료 파일철 바인더 군타입 11x7
칠성운영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