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머 / Humor

도둑넘과 할머니

노대흥(82.03부산) 3 2,817 2010.05.14 08:16
도둑놈이 어느 마을을 지나다가 큰 집안으로 들어갔다. 
집안에는 아무도 없고 80넘은 할머니 혼자서 TV를 보고 있었다. 
그런데 온 집안을 뒤져봐도 훔쳐갈 것이 아무것도 없었다. 
포기하고 나오려다가 할머니 옆으로 갔다. 
할머니 혹시 금반지라두 끼고 있나 해서 손을 잡으며 말했다. 
"할머니 이리 와 보세요." 
그러자 할머니는 
"야하 이 사람이 나를 성폭행하려고 하나 보다."하고 생각했다. 
할머니 손에 반지가 없자 
도둑놈은 다시 목걸이라도 있나 해서 허리를 굽혀 
할머니의 목을 안듯이 하고 
손을 가슴쪽으로 넣고 
목걸이가 있나 해서 만져보았다. 
그러자 할머니가 떨리는 목소리로 말했다. 
"아유,잘될지 모르겠네, 
해본지가 하두 오래되서...어여~해봐...ㅋㅋㅋ

Comments

김신한(85.08대구) 2010.05.14 08:45
ㅎㅎㅎ
이주석(82.02강원) 2010.05.14 12:31
헐~
그렇군요...ㅎ
양학석(80.08경기) 2010.05.14 18:47
할매도 참,

금속 청진기_SM-AS(W80582)_차량용_(1EA)
칠성운영자
그랜저HG 자동차커버 바디커버
칠성운영자
이글아이 방수 발수 코팅 필름 1P 80x80 김서림 빗물
칠성운영자
VIP 리무진엠보 가죽 QM6 대쉬보드 커버
칠성운영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