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방 / Talk

골목길에 8천만원 버린 40대 "화가나서..소유권 포기"

2일 서울 관악경찰서에 따르면 무직인 이모씨(남·44)는 12월28일 오후 6시쯤 화가 많이 난다며 물려받은 유산과 자신이 모은 재산 약 7만2000달러(약 8000만원)를 주택가 골목에 버렸다. 100달러 663매, 50달러 100매, 20달러 60매, 10달러 21매, 1달러 8매 등이다.

이씨가 버린 돈은 같은 동네에 거주하던 고시준비생 박모씨(남·39)가 이날 오후 7시30분쯤 골목을 지나가다가 발견했고 오후 11시쯤 인근의 관악산지구대에 신고했다.

 

 

 

 

 

 

 

 

 

 

 

 

주으신 분이 39세 고시 준비생 ㅠ.ㅠ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2658 호텔방에 누워 "지니야, 실내온도 20도로 맞춰줘"...위험할텐데... 비욘세♥ 14:51 108
2657 망할만 해서 망한 나라를 묘사하는데 뭐가 문제임?도깨비땐 뭐했수? 어떡게 사람이 천년을 사냐! 역사왜곡 빼액… 댓글+1 비욘세♥ 12:58 132
2656 "지구 지각과 맨틀에 다이아몬드 1천조t 매장" 가즈아 맨틀!!! 비욘세♥ 07.17 126
2655 드디어 문재인 대통령을 뛰어넘는 금괴 부자가 등장하나요??? 돈스코이호 발견!ㅋ 댓글+1 비욘세♥ 07.17 132
2654 최현우가 마술 중 눈물 쏟은 사연 (1500명 앞에서 프러포즈 거절한 여자) 비욘세♥ 07.17 59
2653 초등학교 때아닌 머릿니 전쟁...서울에선 강남 감염률 가장 높아 비욘세♥ 07.13 226
2652 [SS스푼] 3루심 당황하게 만든 박민우의 90도 인사 비욘세♥ 07.13 63
2651 "신연희 지시" 뒤늦은 실토..'증거인멸' 강남구청 과장, 2심도 징역 2년 비욘세♥ 07.13 41
2650 '아들 의대 보내려고..' 시험지 빼낸 여의사와 행정실장 '입건' 비욘세♥ 07.13 69
2649 '벼룩의 간을 빼먹지' 노숙인 통장서 4억5천 빼낸 재활시설 직원 비욘세♥ 07.13 414
2648 "기념사진 찍을래" 노량진역 열차 위 올랐다가 '펑' 비욘세♥ 07.13 32
2647 시속 110km 못넘는 고속버스에 140km 위반딱지..왜? 비욘세♥ 07.13 31
2646 누드펜션 무죄... 비욘세♥ 07.13 65
2645 사고사례전파 비욘세♥ 07.13 55
2644 할머니와 노견의 운명같은 사랑 최미수1 02.06 6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