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방 / Talk

'회삿돈 50억원 횡령' 삼양식품 회장 부부 나란히 법정행

이야기꾼 0 407 04.15 15:39
기사 이미지[연합뉴스TV 제공]



(서울=연합뉴스) 황재하 기자 = 경영비리 혐의로 검찰 수사를 받아온 삼양식품 전인장 회장과 김정수 사장 부부가 재판에 넘겨졌다.

서울북부지검 형사6부(이동수 부장검사)는 특정경제범죄 가중처벌법상 횡령 혐의로 전 회장과 김 사장을 불구속 기소했다고 15일 밝혔다.

검찰에 따르면 전 회장 부부는 2008년부터 지난해 9월까지 삼양식품이 계열사로부터 납품받은 포장 박스와 식품 재료 중 일부를 자신들이 설립한 페이퍼컴퍼니로부터 납품받은 것처럼 꾸며 총 50억 원을 빼돌린 혐의를 받는다.

전 회장 등이 설립한 페이퍼컴퍼니는 삼양식품에 납품하지 않고도 대금을 받았고, 이 같은 수법으로 페이퍼컴퍼니에 지급된 돈은 고스란히 전 회장과 김 사장에게 흘러간 것으로 조사됐다.

검찰은 김 사장이 페이퍼컴퍼니 직원으로 근무한 것처럼 꾸며 매달 4천만 원씩 월급을 받았으며 이 회사의 돈을 자택 수리비로 쓰거나 전 회장의 자동차 리스 비용으로 쓴 것으로 드러났다. 

 

 

 

 

 

 

 

 

2세 경영자같던데, 요즘 어떤 시대인지 잘 모르셨나 보다.

Comments



보들 양털 후드조끼
Lovely 쉬폰원피스
대용량 백팩
남자클러치백 맨스백
WA 레터링 마스크 공군방한모 9701 털모자
엔틱금강저 목걸이 펜던트
꽈배기 비니S1139-라벨모자
촉촉한 프린느 립스 립스틱
검정색 앵글부츠 스웨이드
청림모자 브룩사이드 뉴욕 비니 털모자
벨트장식 4굽 털 여성워커
옴육자진언회전 은반지
르네상스 점착식 인테리어 무늬목 시트
스튜디오 쇼핑몰 천장 촬영
LED 거실등/첼린지 거실 LED 150W
바스타임 욕실시계 B
욕실 미끄럼방지매트
도난방지형 모형CCTV 카메라
현대문풍지
십자가 벽걸이 원목 인테리어
빈티지 비행기 모형 1p
아델 소파 테이블
LED트리전구 200구 황색
원목 우드 2단 계단 화분받침대 (중) 60x21cm

Mania 원형펜꽂이 중형
칠성운영자
두성종이 우리한지 색한지
칠성운영자
호랑이상패 (기념패,전역패,진급선물,호랑이패)
칠성운영자
무극사 연구노트 A4
칠성운영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