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방 / Talk

고양이 때려 죽이고 쥐떼 출몰한 영등포구

"얼쩡거려 짜증" 술 취해 고양이 죽인 50대 구속
"얼쩡거려 짜증" 술 취해 고양이 죽인 50대 구속

때 아닌 쥐떼 습격에 여의도 한강변 아파트 '몸살'

올여름 음식물쓰레기 늘며 쥐 개체 수 증가
아파트 관리사무소 자체 방역 역부족 난색
주민들 "서울시와 영등포구가 나서달라"










벽 속으로부터 마치 지옥에서나 들릴 법한 기괴한 우는 소리가 울려퍼지자 주인공은 물론 경찰들까지 얼어붙었다. 잠시의 패닉이 흐른 뒤 경찰들은 장비를 들고 부리나케 벽을 부수기 시작했고, 거기서 발견된 건... 부패한 아내의 시체 위에서 새빨간 입을 벌리며 울고 있는 그 검은 고양이였다. 주인공은 아내를 암매장할 당시 그 검은 고양이도 같이 넣어 매장한 것이다. 이리하여 그 자리에서 구속되어서 사형장의 이슬로 사라지게 되었다.

- 에드가 앨런 포, 검은고양이 엔딩

생명을 소중히...뱀이나 고양이는 [몸에 좋은 약재]나 [혐오의 대상]이 아니라, 쥐를 없애주는 도시생태계 최상위 포식자입니다.

Comments



Category
State
  • 현재 접속자 120 명
  • 오늘 방문자 1,401 명
  • 어제 방문자 2,559 명
  • 최대 방문자 6,204 명
  • 전체 방문자 1,968,387 명
  • 전체 게시물 26,205 개
  • 전체 댓글수 7,232 개
  • 전체 회원수 2,341 명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
광고 /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