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 Culture

청도 운문사 '칠성도' 국내로 돌아왔다

20180415000083_0.jpg▲ 국외소재문화재재단의 노력으로 환수된 '청도 운문사 칠성도'. 대한불교조계종 제공대한불교조계종(총무원장 설정 스님)은 국외로 유출되었던 '청도 운문사 칠성도(七星圖)' 1점이 종단과 국외소재문화재재단의 긴밀한 협조와 원 봉안처인 운문사의 적극적 노력으로 매입 환수되었다고 최근 밝혔다.
 
종단에 따르면 지난 2월 국외소재문화재재단이 국외경매시장에 출품된 한국문화재 모니터링 중 발견한 칠성도 1점의 화기(畵記)를 확인한 결과 19세기 후반 경상도에서 활동한 화승인 위상(偉相)과 봉전(奉典)이 조성해 청도 운문사에 봉안했던 작품임을 알게 돼 미국 뉴욕에서 진행된 경매에서 낙찰받았다. 이 작품은 최근 한국으로 돌아와 지난 13일 한국불교역사문화기념관에서 환수 성보 특별공개를 가진 후 원래의 자리인 운문사에 봉안됐다. 조성연대는 1868년으로 추정되며 크기는 129.5×74.3㎝로 비단 바탕에 채색 작품이다. 이 불화는 일제강점기 이후 한국사회 혼란기였던 1950~60년대에 유출된 것으로 추정되고 있다. 
 

 

 

 

 

 

 

 

 

참 먼길 돌아왔다.

Comments



스튜디오 쇼핑몰 천장 촬영
LED 거실등/첼린지 거실 LED 150W
바스타임 욕실시계 B
욕실 미끄럼방지매트
도난방지형 모형CCTV 카메라
현대문풍지
십자가 벽걸이 원목 인테리어
빈티지 비행기 모형 1p
아델 소파 테이블
LED트리전구 200구 황색
원목 우드 2단 계단 화분받침대 (중) 60x21cm
원목 2단 서랍형 모니터 받침대

호랑이상패 (기념패,전역패,진급선물,호랑이패)
칠성운영자
무극사 연구노트 A4
칠성운영자
여행일기 다이어리 쇼핑리스트 체크리스트 일정표
칠성운영자
두성종이 우리한지 색한지(흰색)
칠성운영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