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 Culture

K리그 인천, 췌장암 투병 유상철 감독 복귀 없던 일로... 임중용 대행 체제

[문화뉴스 MHN 최지영 기자] 유상철 감독의 복귀가 무산됐다. 프로축구 K리그1 인천 유나이티드가 췌장암 투병 중인 유상철(49) 명예 감독의 사령탑 복귀 요청을 받아들이지 않았다. 유 감독의 책임감은 이해하지만, 건강이 더 중요하다는 판단에서다.30일 연합뉴스 보도에 따르면 인천은 "유 명예 감독의 사령탑 복귀에 대해 주치의가 극심한 스트레스를 받는 프로 구단을 맡기에는 무리가 따른다는 소견을 냈다. 유 감독에게 명예 감독으로 남아달라고 했다"고 밝혔다. 구단은 명예 감독으로서 신임 감독이 선임될 때까지라도 팀에 대한 조언 등의
0 Comments

이글아이 방수 발수 코팅 필름 1P 80x80 김서림 빗물
칠성운영자
VIP 리무진엠보 가죽 QM6 대쉬보드 커버
칠성운영자
아슬란 자동차 바닥 카매트 매트 발매트 발판 카메트
칠성운영자
카렉스 블랙스CD바이져
칠성운영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