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 / Global

갈수록 꼬이는 시리아 내전

이야기꾼 0 382 02.08 10:51
5일 시리아 정부군과 러시아군의 공습으로 폐허가 된 시리아 이들리브시에서 민간구조대, 이른바 ‘하얀 헬멧’ 대원들이 중장비를 이용해 부서진 건물 잔해를 치우며 생존자 구조 작업을 벌이고 있다. 이들리브=EPA 연합뉴스

“최소한 한 달 만이라도 휴전을 해 달라.”

8년째로 접어든 시리아 내전과 관련해 6일(현지시간) 파노스 모움치스 유엔 시리아 인도주의 구호 조정관은 “전쟁에 따른 고통의 규모가 전례 없는 수준에 이르렀다”면서 이같이 호소했다. 구호품 전달과 부상자 대피 등을 위해, 인도주의적 차원에서라도 당분간 싸움을 멈춰달라는 얘기였다. 그는 “특히 지난 2개월간 인도적 상황의 극적인 악화 앞에서도 유엔은 아무 손도 못 쓸 만큼 무력했다”면서 “도움의 손길이 필요한 사람들이 무려 1,300만명 이상인데도, 그들에게 접근조차 못하고 있다”고 토로했다.

 

 

 

 

 

 

 

 

 

아아. 시리아.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138 "원산공항서 위성전화·방사선측정기 압수..기자 질책도" 이야기꾼 05.23 14
1137 외교무대 등판하는 中 왕치산.."러시아를 아군으로" 이야기꾼 05.22 44
1136 백악관 "남북, 평화와 번영으로 가는 진전 이루길 기대" 후랄레스1 05.22 33
1135 명품 쏟아진 말레이 전 총리의 집 이야기꾼 05.19 34
1134 안네 프랑크는 16살에 사망했어요. 성춘향이 이몽룡과 애정행각 벌인 나이가 16살이지요 비욘세♥ 05.17 53
1133 세계에서 가장 비싼 美항모, 수리비로 1300억원 '추가' 이야기꾼 05.16 46
1132 日외교청서 '독도 일본땅' 반복…"일본해가 유일 호칭" 주장 이야기꾼 05.15 51
1131 두테르테가 살해 공언한 필리핀 시장, 기습 총격에도 '멀쩡' 이야기꾼 05.14 53
1130 "삼성폰 못 팔게 해달라"..화웨이, 美서 항소 이야기꾼 05.14 52
1129 '재팬패싱' 몰린 日아베 "납치문제 해결위해 북일정상회담 하자" 이야기꾼 05.14 53
1128 타임 ‘올해의 인물’…美 성폭력 고발 ‘침묵을 깬 폭로자들(The silence Breakers)’ 최미수1 02.06 44
1127 아베-네타냐후 만찬상에 오른 구두, '외교 결례' 논란 이야기꾼 05.08 129
1126 日사학스캔들, 아베 '정조준'하나…前총리비서관 10일 국회 증언 이야기꾼 05.08 114
1125 하와이 도로와 주택 집어삼킨 용암 이야기꾼 05.07 134
1124 사우디방송 "이스라엘·이란 전쟁, 시기만 남아" 이야기꾼 05.07 13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