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 / Global

미-이스라엘, 유대인 정착촌 합병 문제 '옥신각신'

이야기꾼 0 687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왼쪽)과 베냐민 네타냐후 이스라엘 총리. © AFP=뉴스1

(서울=뉴스1) 정이나 기자 = 이스라엘이 서안지구 정착촌을 합병하는 문제를 두고 이례적으로 미국과 입씨름을 벌이고 있다.

CNN과 미국의소리(VOA) 등에 따르면 네타냐후 총리는 12일(현지시간) 집권 리쿠드당 소속 의원들에게 "(서안지구 정착촌에) 주권을 적용하는 문제와 관련해 미국과 전부터 논의해왔다"고 말했다. 네타냐후 총리의 발언은 미국과의 관계가 이스라엘엔 전략적으로 중요한 사안인만큼 미국과의 조율을 통해 법안을 추진하겠다는 뜻으로 풀이됐다.

유대인 정착촌에 이스라엘 주권을 부여하는 것이 골자인 서안지구 정착촌 합병 법안은 "유대와 사마리아에 대한 이스라엘의 주권을 확대한다"는 내용을 담고 있다.

 

 

 

 

 

 

 

 

 

역시 저걸로 바빴어.

0 Comments


아크릴명찰 9064 명찰케이스
칠성운영자
만년고무인(이면지활용)대 청색
칠성운영자
더마스터 쏘렌토 HUD 유 센터 유 B타입 대쉬보드커버
칠성운영자
더뉴아반떼 프리미엄ver.2 CSP LED실내등 풀세트
칠성운영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