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 / Global

옴진리교 교주 시신 화장..넷째딸에 유해 인도

【도쿄=AP/뉴시스】 1995년 3월 지하철역 사린가스 테러 사건 등으로 일본 전역을 충격에 빠뜨렸던 옴 진리교 교주 아사하라 쇼코(麻原彰晃·본명 마쓰모토 지즈오)의 사형이 6일 아침 도쿄구치소에서 집행됐다. 사진은 1995년 9월 25일 도쿄에서 경찰차에 탄 아사하라 쇼코. 2018.07.06

【도쿄=뉴시스】 조윤영 특파원 = 일본 법무성은 사형이 집행된 옴 진리교 교주 아사하라 쇼코(麻原彰晃·본명 마쓰모토 지즈오)의 시신을 화장했으며,교단과 관계를 끊은 것으로 알려진 아사하라의 넷째 딸에게 인도하기로 했다고 9일 NHK가 전했다.

1995년 3월 지하철역 사린가스 테러 사건 등으로 일본 전역을 충격에 빠뜨렸던 옴 진리교 교주 아사하라의 시신은 지난 6일 사형이 집행된 뒤 도쿄구치소에 보관돼 왔으며, 시신 처리에 일본 언론의 관심이 집중됐다.

방송에 따르면 아사하라는 집행 전 넷째 딸에게 인도해달라는 말을 남겼으며, 이에 따라 법무성은 사형 집행 후 아사하라의 변호사와 관련 내용을 논의해왔다. 넷째 딸은 지난해 부모와 인연을 끊겠다며 도쿄에서 기자회견을 여는 등 교단과 관계를 끊은 것으로 알려졌다.













사형이라니.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453 독일·일본도 성장 뒷걸음질…세계경제 성장둔화 우려 심화 디발라 12:10 7
1452 IMF총재 “중앙은행이 암호화폐 발행·관리 고려할 때” 디발라 12:08 7
1451 '한한령' 풀리나···中 여행사들, 씨트립 소동에도 관광상품 판매 디발라 12:06 9
1450 트럼프 '든든한 지원군' 폭스뉴스조차 "CNN 지지한다" 디발라 12:02 7
1449 일손부족 日, 5년간 '간병' 외국인 노동자 최대 6만명 수용 디발라 12:00 6
1448 EU·영국, 브렉시트 협상 마무리…합의문 서명 위한 절차 개시 디발라 11:58 6
1447 트럼프 "새로운 것 없다"에 CSIS 반박 이야기꾼 11.14 8
1446 IEA "2020년대 중반부터 석유 부족 사태 빚어질 수도" 디발라 11.14 6
1445 "부정적 경제기사 쓰지마"…中, 경기둔화에 경제뉴스 검열·통제 디발라 11.14 6
1444 시진핑, 중국식 개혁개방 자신감…"천지를 감동시켜" 디발라 11.14 6
1443 ITC "美무역전쟁, 기업·투자자·소비자 모두에 부정적" 디발라 11.14 6
1442 "구글 자회사 웨이모, 내달 초 세계 최초 상용 무인차 서비스" 디발라 11.14 6
1441 '미세플라스틱 과다 첨가' 中 바이주 적발…男 성기능 장애 우려 디발라 11.14 6
1440 中 일대일로 숨은 발톱에 참여국 비명 댓글+1 이야기꾼 11.13 16
1439 직원 몸에 마이크로칩 이식하려는 기업들 댓글+1 이야기꾼 11.13 17


불스윈 3in1 발수광택 유리세정크리너
칠성운영자
까칠이사무용크린골무
칠성운영자
현대오피스 열쇠보관함 72P
칠성운영자
현대오피스 열쇠보관함 32P
칠성운영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