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 / Global

日국민 55% "아베-김정은 되도록 빨리 만나야"

(도쿄=연합뉴스) 김병규 특파원 = 일본 국민 10명 중 5~6명은 북일 정상회담이 되도록 빨리 열려야 한다고 생각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10일 NHK가 지난 6~8일 18세 이상 성인 남녀 1천271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여론조사 결과 응답자의 55%가 아베 신조(安倍晋三) 일본 총리와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 사이의 북일 정상회담에 대해 "가능한 한 빨리 열려야 한다"고 답했다.

"서두를 필요는 없다"는 응답은 19%에 그쳤으며 "어느 쪽이라고 말할 수 없다"는 대답은 18%였다.

이 같은 여론은 한반도 화해 분위기가 막 확산하기 시작하던 지난 3월 요미우리신문의 여론 조사와 큰 차이가 난다.

남북 정상간 판문점 회담(4월27일)이 열리기 1달반가량 전인 지난 3월10~11일 요미우리가 실시한 설문조사에서 국제사회의 대북정책으로 '압력'을 중시해야 한다고 답한 사람이 43%로, '대화'를 중시해야 한다는 응답 42%보다 1%포인트 높았다.











만나면 머 있을까요?

0 Comments


스튜디오 쇼핑몰 천장 촬영
LED 거실등/첼린지 거실 LED 150W
바스타임 욕실시계 B
욕실 미끄럼방지매트
도난방지형 모형CCTV 카메라
현대문풍지
십자가 벽걸이 원목 인테리어
빈티지 비행기 모형 1p
아델 소파 테이블
LED트리전구 200구 황색
원목 우드 2단 계단 화분받침대 (중) 60x21cm
원목 2단 서랍형 모니터 받침대

호랑이상패 (기념패,전역패,진급선물,호랑이패)
칠성운영자
무극사 연구노트 A4
칠성운영자
여행일기 다이어리 쇼핑리스트 체크리스트 일정표
칠성운영자
두성종이 우리한지 색한지(흰색)
칠성운영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