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 / Global

맨손으로 콘크리트 파헤치며... 8만명 구출

오즈스타 0 1,177 2017.05.18 11:00

 

맨손으로 콘크리트 파헤치며.. 시리아 내전 3년간 8만명 구출


[만해대상 영예의 얼굴들]
평화대상 - 시리아 구호단체 '하얀 헬멧'
"총을 들지, 난민이 될지 갈림길서 우린 부상자 나르는 '들것' 선택.. 만해賞이 절망의 시리아인 위로"

20170518031051451uoid.jpg 

 

구호단체 '시리아 민방위(일명 '하얀 헬멧')'의 라이드 알 살레(33) 대표는 지난 15일 전화 통화에서 2017년 만해평화대상 수상자로 '하얀 헬멧'이 선정됐다는 소식에 "큰 영광이지만 수상의 기쁨은 내전이 끝나야 제대로 누릴 수 있을 것 같다"고 말했다. 현재 터키 남부 하타이(Hatay)에 나와 있는 그는 이날 본지와 40분간 인터뷰하는 중에도 인터넷으로 시리아에 있는 대원들로부터 상황 보고를 받고 지시도 내리는 등 분주했다. 

 

'하얀 헬멧'은 2012년 말 내전 격화에 따라 국제구호단체들이 철수한 후 시리아 시민들이 스스로 결성한 구호 단체다. 살레는 "공습으로 살던 집이 무너졌는데, 도와달라고 할 곳이 없었다"며 "동네 친구들끼리 피해 현장으로 달려가 맨손으로 콘크리트 더미를 파헤치며 구조 활동을 시작했다"고 말했다. 살레는 원래 전자제품 판매 상인이었다. 동료들도 마찬가지. 교사, 제빵사, 대학생, 택시 운전사 등이다. 빵을 굽다가 사고가 터지면 트럭에 삽을 싣고 현장에 달려가는 식의 구조대였다. 

 

룩진 안경을 끼고 사람을 보지 않고 그저 생명을 소중히 여기는 마음을 가지고 행동에 옮길 때 평화가 찾아오리라는 믿음으로 하얀 헬멧을 쓰고 현장에 달려갑니다. 하얀 헬멧의 중립성을 의심하던 친정부 지지자들도 도움을 받고 나면 '슈크란 자질란(정말 감사합니다)'이라고 말합니다." 

 

 

 

 

이런 이들이 진정한 히어로, 진짜 아이언맨이다....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161 [중국정보] '한 자녀정책' 완화 하윤어멈 2013.11.15 1793
1160 교통사고 당한 캄보디아 왕자 중상.."치료 위해 태국행" 이야기꾼 06.18 43
1159 중국 '오징어 싹쓸이' 어획에 세계 각국 '골머리' 이야기꾼 06.18 29
1158 인도네시아서 7m 길이 비단뱀이 밭일하던 여성 통째로 삼켜 이야기꾼 06.18 28
1157 5살 아들의 조형물 파손으로 1억5천만원 청구서 받은 美 부모 사랑방지기 06.17 40
1156 유명 건축물 '글래스고 예술학교' 4년 만에 또 대형 화재 이야기꾼 06.17 48
1155 3억 2천 년 역사의 명물 바위, 사람들 장난으로 추락… 이야기꾼 06.14 60
1154 싱가포르 경찰, 김정은 숙소 앞 시위 벌인 韓여성 5명 추방 이야기꾼 06.14 56
1153 트럼프 "한미연합훈련 중단할 것" 이야기꾼 06.13 65
1152 "굉장히 똑똑한 협상가" 트럼프 '폭풍 칭찬' 들은 김정은 반응 이야기꾼 06.12 78
1151 한국계 미국인 존 조 "김정은에 정통성 부여" 북미정상회담 비판 이야기꾼 06.12 310
1150 김정은 "미스터 프레지던트"…트럼프는 '엄지척' 이야기꾼 06.12 69
1149 父도 祖父도 가지 않은 길 .. 인민복 입고 웃으며 간 김정은 이야기꾼 06.11 73
1148 신칸센서 '묻지마 흉기 난동'.. "안전 뚫렸다" 日 열도 발칵 이야기꾼 06.11 69
1147 5호 태풍 '말릭시' 일본 향해 북상..여름 태풍 활동 시작 이야기꾼 06.08 8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