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 / Global

중국이 폐플라스틱 수입 중단하자 美·英 난리난 이유

중국이 폐플라스틱 수입을 중단하자 영국이 자국내 처리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 [로이터=연합뉴스]
영국이 플라스틱 쓰레기를 재활용하는 문제를 놓고 골머리를 앓고 있다. 중국이 플라스틱 쓰레기 수입을 중단해서다. 미국 재활용업체들도 사업 위축을 우려하고 있다. 고체 폐기물을 수입해 산업화에 활용하던 ‘쓰레기 수입 대국' 중국이 산업 고도화와 환경 보호를 위해 방향을 틀자 선진국들이 복병을 만났다.

영국은 매년 폐플라스틱 50만t을 중국에 수출해왔으나 지난달부터 이 통로가 막혔다. 영국재활용협회에 따르면 영국은 그 정도로 많은 폐플라스틱을 처리할 여력이 없다. 이 협회 사이먼 엘린 회장은 “오랫동안 폐지의 55%, 플라스틱 쓰레기의 25% 이상을 중국으로 보내왔기에 충격이 크다. 단기적으로 해결할 아이디어가 없다"고 BBC에 말했다.

영국 재활용업계는 이를 감당할 만큼 규모가 크지 않다. 폐플라스틱을 소각할 수 있지만 소각장이 많지 않은 데다 유독 가스 방출 등 환경 문제로 반발이 일어날 수 있다. 매립 역시 환경 침해 논란이 불가피하다. 마냥 쌓아놓자니 양이 너무 많다.

 

 

 

 

 

 

녹여서 재활용하는 기술을 개발해 이것들아.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1116 자폐증 아들 가방 속에 '녹음기' 넣어 학교 보냈더니 이야기꾼 04.25 11
1115 日 "독도 디저트 남북만찬서 빼라"…남의 잔치 '감놔라 배놔라' 이야기꾼 04.25 9
1114 외교부 "토론토 차량돌진 우리국민 1명 중상 확인" 이야기꾼 04.24 20
1113 부시 여사 장례식 함께 한 4명의 전 대통령 사진 화제 이야기꾼 04.23 18
1112 김정남 이어 하마스까지..말레이, 잇단 외국요인 암살에 당혹 이야기꾼 04.23 19
1111 "앗, 실수"..도이체방크, 엉뚱한 계좌에 37조원 송금 댓글+2 이야기꾼 04.20 50
1110 미 로메인상추 공포 확산.."썰어서 판매된 제품 즉각 폐기해야" 이야기꾼 04.18 55
1109 日고이즈미 "아베, 오는 6월 총리직 사임하지 않겠느냐" 전망 이야기꾼 04.16 72
1108 트럼프 찾는 '위기의 아베'.."미일 관계도 불투명" 이야기꾼 04.16 68
1107 '시리아 용병' 폭로한 러시아 기자, 의문의 추락사 이야기꾼 04.16 75
1106 서방, 러시아 의식한 1회성 시리아 공습..아사드 타격효과 의문 이야기꾼 04.14 67
1105 트럼프 "나와 김정은 간 만남이 지금 마련되고 있다" 비욘세♥ 04.13 73
1104 5년 포위 버틴 시리아 동구타 반군 "화학공격 결정타에 퇴각" 이야기꾼 04.12 72
1103 "시끄러워 못 살겠다" 민원에 네덜란드 '노래하는 도로' 퇴출 이야기꾼 04.12 59
1102 '데이 제로' 단수 위기, 세계의 댐들이 말라간다 이야기꾼 04.12 5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