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와 평론 / Politics

통일부 "집단 탈북 종업원 새 주장 나와..사실 확인 필요"

백태현 통일부 대변인/뉴스1 © News1 송원영 기자

(서울=뉴스1) 양은하 기자 = 통일부가 11일 집단 탈북한 북한 여종업원이 자유의지가 아닌 정부의 '기획 탈북'이었다는 방송보도와 관련 "사실관계를 확인할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백태현 통일부 대변인은 이날 정례브리핑에서 "어젯밤에 집단 탈북 종업원 관련한 일부 언론의 보도에서 입국 경위, 자유의사 등에 대한 지배인과 일부 종업원의 새로운 주장이 있었다"며 이렇게 말했다.

전날(10일) JTBC '이규연의 스포트라이트'는 지난 2016년 4월7일 중국 소재 북한식당에서 일하다 귀순한 지배인과 종업원 13명 가운데 지배인 허강일씨를 인터뷰했다.

허씨는 탈북 당시 여종업원 12명이 자유의사로 왔다는 정부 발표와 달리, 목적지를 모른 채 국정원을 따라왔다고 주장했다.









사실이면 이건 정말 치명적.

Commen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