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와 평론 / Politics

근데 어용노조가 아니었다면, 과연 회사가 이렇게까지 망가졌을까요?

칼마시케시케시 1 332 05.17 11:44

http://www.hankookilbo.com/v/04c18c279aea4173b5082cd3f8223f28


[단독] 대한항공 노조 “박창진 사무장이 명예 실추” 제명 


노노 갈등으로 확산 조짐

조종사노조, 직원연대 등

구심점 없이 집회도 따로 진행


이정미 정의당 대표가 11일 오전 인천국제공항에서 병가를 마치고 복귀한 박창진 대한항공 사무장을 환영하고 있다. 연합뉴스

2014년 ‘땅콩회항’ 사건의 피해자 박창진 사무장이 대한항공노동조합에서 제명됐다. 조현민(35) 전 대한항공 전무의 ‘물컵 갑질’로 시작된 사태가 직원들 간의 노-노 갈등으로 번질 조짐이다.

대한항공노조는 15일 운영위원회를 열고 박 사무장의 노조 조합원 자격을 박탈하기로 했다고 16일 밝혔다.

노조 관계자는 “박 사무장이 언론 인터뷰에서 ‘현 노조는 어용 노조’라 주장해 명예를 실추시켰고, 민주노총 공공운수노조 행사에 참석해 발언하는 등 이적행위를 일삼고 있다“고 주장했다. 대한항공노조는 한국노총 산하에 있다. 이에 대해 박 사무장은 “딱히 밝힐 입장이 없다”고 말했다.

노동자의 날인 1일 오후 서울 중구 대한항공 서소문 사옥 앞에서 열린 '범죄 총수일가 경영권 박탈 및 재벌체제 청산 결의대회'에서 박창진 대한항공 전 사무장이 대한항공 총수일가의 갑질행위를 규탄하는 발언을 하고 있다. 뉴스1

대한항공 직원들은 노조와 선 긋기에 나섰다. 그 동안 노조가 총수 일가를 제대로 견제하지 못했다는 불신이 크다. 카카오톡 오픈채팅방 ‘대한항공 갑질 불법 비리 제보방’에는 노조 이야기를 하면 경고 없이 강퇴한다는 공지가 붙을 정도다. 16일 자신을 운항승무원이라고 밝힌 참여자가 “총수 일가 몰아내는 것도 중요하지만, 앞으로 직원들 지킬 조직을 가져야 한다”고 주장하자, 대화방의 다수 참여자들은 “지금은 노조 얘기보다 총수 일가 퇴진이 먼저”라며 발언을 막았다. 현재 대한항공에는 1만800명이 가입한 한국노총 산하 ‘대한항공노동조합’과 약1,100여명이 가입한 민주노총 소속 ‘대한항공조종사노동조합’, 600명 규모의 독립노조 ‘대한항공조종사새노동조합’이 있다.

대한항공 구성원들 집회도 구심점을 찾지 못하고 따로따로 진행되고 있다. 대한항공노조는 16일 오전5시부터 강서구 대한항공 본사 앞에서, 조종사노조는 16일 오후 2시 30분부터 중구 서소문동 대한항공 빌딩 앞에서 경영 정상화를 촉구하며 집회를 열었다. 두 차례 촛불집회까지 진행했던 ‘대한항공 직원연대’는 18일 금요일 오후 7시 30분 종로구 세종로 공원에서 300명 규모의 3차 촛불집회를 진행할 예정이다.

요즘 막장드라마를 열공중인데, [착한마녀전]이란 드라마를 보면, 막장 재벌집 자식들과 그들 손에 놀아나는 어용노조가 딱 나오죠.

[동해항공]의 모델이 [대한항공]일거란 생각은 나만 하는건 아닐거라능~

흠칫뿡!

Comments

이야기꾼 05.17 13:48
나라가 망하는데 백성 탓하던 구한말 양반 같은 존재들.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2533 한겨레는 안철수를 간절히 밀었고 경향은 원래 박근혜씨 사유재산이었죠 비욘세♥ 10.17 121
2532 문 대통령 사진에 "쇼한다"던 강용석, 김정숙 여사 의상에 "안습이다" 댓글+1 비욘세♥ 10.17 24
2531 세상을 구원할 기술이 있어도 국회가 일을 안해서 말아먹는 나라, 헬조선 비욘세♥ 10.17 30
2530 아주대 의료진 "이재명 신체에 점이나 제거 흔적없어" 이야기꾼 10.17 19
2529 '문재인 공산주의자' 고영주에 배상책임 판결..형사사건은 무죄 이야기꾼 10.17 2
2528 "빨간색 바꾸고 망했다" 조강특위 입장에 한국당 '시끌' 이야기꾼 10.17 2
2527 억대 뒷돈 거래로 사고 파는 택시 면허...파업은 전주만 하나요?전국 해주면 안됨? 비욘세♥ 10.17 63
2526 10월 17일의 조간신문 헤드라인...역시 국민이 현명해 올바른 길로 나아가는 대한민국! 칼마시케시케시 10.17 75
2525 20년전 대구 여대생 성폭행범, 스리랑카 법정 선다 이야기꾼 10.16 10
2524 손혜원·김수민 의원, 한복 입고 문화재청 국정감사 이야기꾼 10.16 8
2523 10월 16일 세계식량의 날,배고픈 국민의 삶을 몰랐던 마리 앙뜨와네뜨가 처형됨/1793년 댓글+1 칼마시케시케시 10.16 102
2522 10월 12일 한겨레 그림판 이야기꾼 10.16 214
2521 조양호 불구속 기소·조현민 무혐의..'용두사미' 대한항공 수사 이야기꾼 10.16 17
2520 '샤넬 한글 재킷' 입은 김정숙 여사, 마크롱 여사와 '비쥬'로 인사 이야기꾼 10.16 13
2519 "박근혜정부때 로비로 사립유치원 누리과정 지원 시작" 이야기꾼 10.16 13


Category
State
  • 현재 접속자 108 명
  • 오늘 방문자 623 명
  • 어제 방문자 2,925 명
  • 최대 방문자 6,204 명
  • 전체 방문자 1,957,379 명
  • 전체 게시물 26,108 개
  • 전체 댓글수 7,223 개
  • 전체 회원수 2,340 명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
광고 /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