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와 평론 / Politics

선관위 "박원순, 재산세 아니고 자동차세" 정정 공고

이야기꾼 0 438
기사 이미지[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박초롱 기자 = 더불어민주당 박원순 서울시장 후보 배우자의 '은닉 재산' 관련 공방이 결국 투표일 당일 투표소에 정정 공고문을 붙이는 것으로 끝났다. 

중앙선거관리위원회는 13일 각 투표소에 "(박원순 후보가) 후보자정보공개자료에서 밝힌 최근 5년간 배우자 납세액 194만8천원은 소득세·재산세·종합부동산세에 포함되지 않는 자동차세 납부액을 잘못 기재한 것"이라는 공고문을 붙였다. 

박 후보가 배우자의 자동차세 납부액을 재산세로 잘못 신고했다는 얘기다.

비교적 네거티브 없이 조용히 진행되던 서울시장 선거는 막바지에 자유한국당 김문수 후보가 박 후보의 재산 은닉 의혹을 제기하며 날 선 공방이 오갔다.  










자동차세가 100만원대면 차값이 비싼 편. 네거티브는 조심해야 한다.

0 Comments


막힘욕실화 화장실슬리퍼
얼굴솜털제거기
세음보살 반야심경 목걸이 펜던트
귀도리 도넛귀마개
EPSON 잉크 T105370 적색
Coms) USB 3.0 컨버터(RJ45)(10 100Mbps·USB 2.0 4P·USB 3.0 2P 지원)
3라인 발신자표시 전화기(RT-3000N/알티폰)
라면 전기 포트 티 커피 멀티 냄비 해외여행 R-4 무선
스탠딩 책상 워크스테이션 거치대
H형 원목책꽂이
주방씽크대걸이
방수식탁보
(업소용)사각 후라이팬(소소)-27.3x25x3.2CM
벽고리(벽후크 매장고리)도어훅 옷걸이 길이선택
야채공방 국내산 와이드 채칼 6종세트
터틀오픈탑 밸리 댄스복 벨리

아크릴명찰 9064 명찰케이스
칠성운영자
만년고무인(이면지활용)대 청색
칠성운영자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