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와 평론 / Politics

배현진이 웃은 '삼겹살 발전' 방안, 한국당서 시작

이야기꾼 0 474
(사진=뉴시스)
[이데일리 장영락 기자] 배현진 자유한국당 대변인이 “돼지도 우려한다”며 비판한 정부 탈원전 정책 일부 방안이 자유한국당에서 먼저 제출된 것으로 확인됐다.

배 대변인은 지난 10일 ‘문재인 정부의 탈원전 정책, 돼지들도 우려한다’는 제목의 논평을 내 산업통산자원부가 발표한 석유 및 석유대체연료 사업법 시행규칙 개정안을 비판했다. 이 개정안에는 삼겸살 기름 등 버리는 기름으로 만든 바이오중요를 석유대체연료로 인정하는 내용이 포함됐다.

배 대변인은 “원전을 포기한 정부가 급기야 삼겹살을 구워 전기를 쓰자고 한다. 지나가던 돼지도 웃겠다”며 해당 방안을 강하게 비판했다. 배 대변인은 “바이오중유를 이용한 발전은 지난해 신재생에너지 총 발전량의 고작 4.4% 수준”이라며 탈원전 정책 중단을 거듭 촉구했다.

그러나 한국석유관리원 석유기술연구소 관계자에 따르면 해당 방안은 19대 국회의원을 지낸 이강후 전 새누리당(현 자유한국당) 의원실에서 제출된 것으로 확인됐다.















잡아주는 사람이 없나.

0 Comments


6공 다이어리 속지10종모음 A5 A6 A7
칠성운영자
2019 투명 6공 만년 다이어리 풀세트 A7 A6 A5
칠성운영자
한국인삼유통공사 (3331) 고려홍삼정과 프리미엄 1호 + 금보자기
칠성운영자
아이피스 클리어화일 A4 (20매,회색)
칠성운영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