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와 평론 / Politics

'넥슨 공짜주식' 진경준 전 검사장 징역 4년 확정..상고취하

이야기꾼 0 344
진경준 전 검사장. 2018.5.11/뉴스1 © News1 임세영 기자

(서울=뉴스1) 서미선 기자 = 대학 동창인 김정주 넥슨NXC대표로부터 뇌물을 받은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진경준 전 검사장(51·사법연수원 21기)이 상고를 취하해 파기환송심에서 선고된 징역 4년이 확정됐다.

12일 대법원에 따르면 특정범죄가중처벌법상 뇌물 등 혐의로 기소돼 지난 5월11일 파기환송심에서 징역 4년을 선고받고 대법원에 상고한 진 전 검사장은 지난 10일 상고취하서를 제출했다.

이에 따라 진 전 검사장의 상고심 재판은 별도 심리 없이 마무리됐고, 파기환송심에서 선고한 형량이 그대로 확정됐다.

진 전 검사장은 2005년 서울대 86학번 동기인 김 대표로부터 넥슨 비상장 주식 1만주를 사실상 무상으로 받고 이듬해 넥슨 재팬 주식 8537주로 교환해 120억원대의 시세 차익을 올린 혐의 등으로 구속 기소됐다.













2000년부터 기록을 봤어야지.

0 Comments


심플한 남자 서류가방
검정색 스웨이드 겨울로퍼
부케레이스반팔탑
HRD 블루마운트 경량 남녀 백팩 캐주얼가방
PGA골프 슈즈백 신발주머니 블랙
체크 패턴 카우보이 모자
플로렌스 뉴욕숄더백 2019신상
남성샌들 가죽샌들
여성방한화
뒤끈 3굽 여성패딩부츠
벙어리장갑 스노우벙어리
딕피스트 학생백팩 DF918

한국 밀크 복사용지 80g A4 (1Box)
칠성운영자
순찰시계용지
칠성운영자
대원 포맥스 1T 90x120 백색
칠성운영자
5000 점보A/F스프링노트(107-10967)
칠성운영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