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와 평론 / Politics

[사진으로 보는 한국] '개인별 스트라이크 존' 적응 훈련하는 KBO 심판들

한국프로야구(KBO) 심판위원회에 속한 1·2군 심판들이 11일 서울 구로구 고척스카이돔에서 올해부터 바뀐 스트라이크 존 적응을 위한 훈련을 하고 있다. 올 시즌부터 타자 키에 맞춰 선수 개인별 스트라이크 존이 적용된다. 연합뉴스
0 Comments

손맛사이언스 똑똑한 투석기
칠성운영자
옥스포드 리필블록 180pcs(RP-180D)
칠성운영자
댄싱베어편지지(16개)
칠성운영자
단추 편지봉투 빈티지 편지지 봉투 세트 크라프트
칠성운영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