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머 / Humor

"귀신 씌었다" 美대사관 차량 돌진 공무원 정신과 치료 전력

7일 오후 서울 광화문 주한미국대사관 차량 출입문에 승용차 한 대가 돌진, 철제 게이트를 들이받고 멈춰서 있다. 과학수사대원들이 현장 조사를 벌이고 있다.(사진=연합뉴스)
[이데일리 이슬기 기자] 미국 대사관으로 차를 몰고 돌진해 경찰에 체포된 여성가족부 공무원은 과거 과대망상증으로 정신과 치료 전력이 있던 것으로 밝혀졌다. 해당 공무원은 경찰조사에서 “당시 제정신이 아니었고 귀신에 씌었다”고 진술한 것으로 확인됐다.

서울 종로경찰서는 지난 7일 오후 7시 22분쯤 서울 종로구 주한미국대사관 정문을 자신이 운전하던 그랜저 승용차로 들이받은 혐의(특수재물손괴)로 여성가족부 소속 공무원 윤모(47)씨를 현장에서 체포해 입건했다고 8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윤씨는 한 여성 B씨를 조수석에 태운 채 서울시청에서 광화문방향 4차로 도로의 2차선을 달리다가 갑자기 운전대를 꺾어 속도를 높인 뒤 미국 대사관 정문을 들이받았다. 광화문 KT빌딩까지는 B씨가 운전했지만 미국 대사관 앞으로 나오기 전 윤씨가 자신이 운전하겠다고 우겨 교대한 것으로 조사됐다. 차량은 B씨 소유의 것으로, 경찰에 따르면 B씨는 여성가족부의 법률자문을 맡고 있는 사람이었다.

경찰 조사에서 윤씨는 “당시 제정신이 아니었고 귀신에 씌었다”면서 “미국 대사관 정문을 들이받고 들어가 망명신청을 하면 미국에 갈 수 있겠다는 망상이 생겼었다”고 진술한 것으로 전해졌다.











아 이거 웃을 수도 없고. 

Comment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추천 비추
9899 잠시 슬쩍기회다 저푸픈 10.16 6 0 0
9898 오늘은 월급날 저푸픈 10.16 5 0 0
9897 여기봐 없어지는지 저푸픈 10.16 4 0 0
9896 몽마르뜨 공원 토끼 한때 80마리까지 늘어..서초구청 "논의중" 답변만 이야기꾼 10.16 1 0 0
9895 눈길을 달리는 흉폭한 괴수 최미수1 02.05 3 0 0
9894 술을 많이 마신눈나 저푸픈 10.16 7 0 0
9893 솜사탕이 많아.gif 저푸픈 10.16 5 0 0
9892 전역자도 잘 모르는 대한민국의 특이한 부대 7가지 이야기꾼 10.16 6 0 1
9891 뱀인형 장난 저푸픈 10.16 4 0 0
9890 '동덕여대 건국대 알몸촬영' 20대 검거…구속영장 예정 사랑방지기 10.16 4 0 0
9889 동탄 환희유치원, 횡령 들키자 구급차로 도망…성인용품 구매에 '충격' 사랑방지기 10.16 7 0 0
9888 개마저 떡실신시킨 80년대 여름 웃음보따리 10.16 5 0 0
9887 2+3= 저푸픈 10.15 6 0 0
9886 개 꼬리와 아기 고양이 저푸픈 10.15 9 0 0
9885 가볍게 제압하기 저푸픈 10.15 12 0 0
9884 하일씨는 한국인입니다 비욘세♥ 10.15 9 0 0
9883 암살자 저푸픈 10.15 9 0 0
9882 헬스중독 할아버지 근황.jpg 솔바람2 10.12 12 0 0
9881 완벽한 서퍼 솔바람2 10.12 10 0 0
9880 볼터치 없이 두 명 제치는 모드리치 솔바람2 10.12 9 0 0


Category
State
  • 현재 접속자 121 명
  • 오늘 방문자 174 명
  • 어제 방문자 3,076 명
  • 최대 방문자 6,204 명
  • 전체 방문자 1,954,005 명
  • 전체 게시물 26,067 개
  • 전체 댓글수 7,221 개
  • 전체 회원수 2,340 명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
광고 /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