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방 / Talk

'재외동포' 자격 잃은 스웨덴 한인 입양인들의 울분

이야기꾼 0 770 2017.12.25 16:53

왜 한국 정부를 향해 울분을 토하고 있을까. 1977년 4월 스웨덴에 입양된 다니엘 리(한국 이름 이남원·40)는 “한국은 무책임하고, 우리는 억울하다”고 얘기한다. 이씨를 포함한 해외 입양인들은 이명박 정부 시절 ‘재외동포’ 자격을 상실하고 완전한 ‘외국인’으로 분류된 것에 강한 불만을 표시하고 있다. 그들은 해외 입양인들이 광의(廣義)의 대한민국 국민의 범주에서도 배제됐다고 말한다.

12월2일 스톡홀름 시내에서 열린 스웨덴 한인입양인협회 2017년 송년회 © 이석원 제공

 

“우리에게서 ‘대한민국’ 흔적 지우려 한다”

2008년 3월 개정된 ‘재외동포의 출입국과 법적 지위에 관한 법률’(약칭 재외동포법) 제2조 2항에는 ‘재외동포’ 중 대한민국 국적자인 ‘재외국민’ 외 대한민국 국적자는 아니지만 재외동포의 범주에 포함시키는 ‘외국국적동포’ 규정이 있다. ‘대한민국의 국적을 보유하였던 자(대한민국정부 수립 전에 국외로 이주한 동포를 포함한다) 또는 그 직계비속으로서 외국국적을 취득한 자 중 대통령령으로 정하는 자’를 ‘외국국적동포’라고 한다.

 

 

 

 

 

 

 

잘 되면 한국 출신이라고 그러고 성공 못하면 언론에 나오지도 못하고. 저들이 무슨 죄가 있나.

Comments



Category
State
  • 현재 접속자 123(1) 명
  • 오늘 방문자 2,140 명
  • 어제 방문자 2,617 명
  • 최대 방문자 6,204 명
  • 전체 방문자 1,961,513 명
  • 전체 게시물 26,174 개
  • 전체 댓글수 7,230 개
  • 전체 회원수 2,340 명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
광고 /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