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 Movie

저 쥬라기월드 보고 왔어요~~~

비욘세♥ 0 841 2018.06.13 22:03

http://blog.naver.com/PostView.nhn?blogId=kimyeji0613&logNo=220394614755&parentCategoryNo=&categoryNo=17&viewDate=&isShowPopularPosts=false&from=section


보고 와서 본 리뷰인데...

아주아주 오래전에 마이클 크라이튼 원작을 워낙 재밌게 읽었어요.

어린 마음에 정말 굉장한 과학적 상상력을 키웠던것 같아요



요즘 영화들이 다 cg떡칠이긴 하지만 솔까 cg가 조금 실망이었어요

처음 나오는 브라키오사우르스? 걔가 너무 느릿느릿 움직이는데 뭐뭐야...딱 cg로 보이는거에요...ㅠㅠ

어릴때 본 쥬라기공원서 그런 느낌 못받았는데 제 눈이 높아진거겠죠...ㅠㅠ



감상은 조금...난해해요

과학이 아니라 철학 영화에 가까워요.

지구가 망한듯 한데 [정치적 올바름]을 너무 맥락없이 넣다보니 그냥 다 망한것 같아요.

철학이 딱 이거에요... "암세포도 생명이다"



관람등급 맞추려고 잔인한 40초를 삭제했다는데 그마저도 실패에요.

애들이 좋아하는 공룡은 귀여워야 하는데 굳이 통으로 사람을 삼키지 않아도 충분히 잔인하거든요.

게다가 예고편에 중요 장면이 다 나온다네요...ㅠㅠ


https://namu.wiki/w/쥬라기%20월드%3A%20폴른%20킹덤#s-7.2.2


개인적으로 가장 이해가 안된 부분은 [공룡을 살려야 한다는 시민단체]의 막강한 파워와 불법행위들입니다.

[출입을 제한한 섬]에 억지로 가 세상에 위험을 끼친 행위는 '샘물교회의 탈레반 자극' 같은 분위기도 느껴졌어요



수의사의 자존감은 좋지만 지나친 오만은 불편했고,

생명을 살리는건 맞지만, 인류를 위협할 수 있는 변종 생물들까지 무작정 살려야 하는건지 의문이었죠.

영화 장면장면마다 [PC]를 외치지만 내 아이 목숨 해치는 PC가 과연 누구를 위한것인지 의문이었습니다.

옆자리 중학생은 팝콘 신나게 먹다 코골며 자더라구요. 제 점수는 ★☆ 시간 많이 튀면 보시고~ 초딩취향을 가졌되,PC에 대한 확고한 신념도 가진 분들에겐 최적의 영화에요. 맥락도, 개연성도 없거든요 

Comments



막힘욕실화 화장실슬리퍼
얼굴솜털제거기
세음보살 반야심경 목걸이 펜던트
귀도리 도넛귀마개
EPSON 잉크 T105370 적색
Coms) USB 3.0 컨버터(RJ45)(10 100Mbps·USB 2.0 4P·USB 3.0 2P 지원)
3라인 발신자표시 전화기(RT-3000N/알티폰)
라면 전기 포트 티 커피 멀티 냄비 해외여행 R-4 무선
스탠딩 책상 워크스테이션 거치대
H형 원목책꽂이
주방씽크대걸이
방수식탁보
(업소용)사각 후라이팬(소소)-27.3x25x3.2CM
벽고리(벽후크 매장고리)도어훅 옷걸이 길이선택
야채공방 국내산 와이드 채칼 6종세트
터틀오픈탑 밸리 댄스복 벨리

아크릴명찰 9064 명찰케이스
칠성운영자
만년고무인(이면지활용)대 청색
칠성운영자
맨위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