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화 / Movie

해운대 (Haeundae, 2009)

해운대 (Haeundae, 2009) 
요약 한국 | 드라마, 어드벤처 | 2009.07.22 | 12세이상관람가 | 120분 
감독 윤제균
출연 설경구, 하지원, 박중훈, 엄정화  
홈페이지 http://cafe.naver.com/haeundae2009

해운대

개봉관에서 보지 못하고 추석 연휴 텔레비전에서 방영할때 결국에사 보았다. 한국에서는 재난영화가 그리 성공하지 못했는데, 이 영화는 그런 고정 관념을 깨 버렸다. 

사실, 한국에서 지진 해일 피해가 크게 일어날 것이라는 설정은 분명 과장이다. 동해안의 경우 일본 열도에서 발생한 지진 해일 피해가 있다고는 하는데 너울성 파도인지 진짜 지진 해일인지는 확실치 않은 듯 하다. 어쨌건 환태평양 화산대에서 일본 열도를 살짝 벗어난 대마도가 해저 화산 활동에 의해서 폭삭 주저앉고 그래서 부산 지역에 지진 해일이 온단다. (이 부분에서 사람들이 말을 많이 했다. 쓰나미가 부산만 덥치는 것도 좀 그렇고 덥친 지역도 광안리와 해운대 밖에 없었다. 왜 영도 다리 뽀사지는 건 안 나오며 광복동과 남포동은 가만히 두었는지. 위치상으로 보면 대마도에서 발생한 지진 해일은 다대포나 거제도쪽으로 가야 하는거 아닐까. 어쨌건 영화상 설정에서는 그렇지 않으니, 일단 좀 넘어가도 되지 않을까.)

2004년 인도네시아 지진해일부터 시작했다. 바다 때문에 문제 생겨 망가진 주인공 설경구와 김인권. 그리고 그때 당시 사람들에게 갚아야 할 빚을 가진 송재호. 캐릭터들이 다들 개성이 있고 나름대로 연기도 잘했다. 안타깝게도 하지원은 그 역할에 몰입을 못한 듯 하다. 사투리 따라가기도 버거워 보였고 아버지를 잃는 느낌 표현도 약했다. 짝사랑하는 연애 감정 표현은 괜찮아 보였다. (설경구가 사직 구장에서 이대호에게 시비거는 장면은 아마 부산 사람이면 누구나 공감하는 최고 명장면일 것이다. "니 봐 놨다.")



해운대가 "대작"이기는 하지만 헐리웃 블럭버스터에 비하면 못하다. 하지만 헐리웃을 빼고 이만큼 잘 만든 영화가 또 어디 있던가. 일본에서 만든 "일본 침몰"이 이 영화보다 낫다고는 못할 것이다. 마치 "왜 우리는 아바타만큼 못 만드느냐"라고 했을때 "그럼 왜 우리는 아바타의 1/10도 투자를 안 하느냐"로 답하는 구조일 것 같다. 우리의 시장 구조는 그래도 매년 나아지고 있는게 어디인가. 
해운대
이 영화로 뜬 배우는 이민기, 김인권이다. 정말 개성있는 연기였다.

해운대


사족 : 이 영화에서 박중훈과 엄청화가 부부로 나온다. 1990년대 초였던가 "마누라 죽이기"할때 박중훈과 최진실이 부부로 나오고 엄정화는 박중훈이 바람피는 대상으로 나온다. 격세지감이라고 해야 할까. 

Comments

비욘세♥ 10.02 11:02
그리고 매년 대박 투자로 쪽박내는 영화가 하나씩...성소의 재앙부터 물괴까지!
영화광 10.04 01:34
그래서, "해... 운대"?


르네상스 점착식 인테리어 무늬목 시트
스튜디오 쇼핑몰 천장 촬영
LED 거실등/첼린지 거실 LED 150W
바스타임 욕실시계 B
욕실 미끄럼방지매트
도난방지형 모형CCTV 카메라
현대문풍지
십자가 벽걸이 원목 인테리어
빈티지 비행기 모형 1p
아델 소파 테이블
LED트리전구 200구 황색
원목 우드 2단 계단 화분받침대 (중) 60x21cm

Mania 원형펜꽂이 중형
칠성운영자
두성종이 우리한지 색한지
칠성운영자
호랑이상패 (기념패,전역패,진급선물,호랑이패)
칠성운영자
무극사 연구노트 A4
칠성운영자